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돌아가기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언제, 어디서, 어떻게 발생할지 모르는 자동차 사고! 갑작스러운 자동차 사고에 대처하는 방법을 여러분은 잘 알고 계신가요?
    오늘은 교통사고 발생 시 당황스러워하지 않고 현장을 처리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사고 발생 즉시 인근에 차량을 정차시킵니다.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다른 차량의 진행에 방해가 되어 즉시 정차할 수 없거나 차를 세울 장소를 찾기 위해 사고 발생 장소를 벗어나는 경우, 본의 아니게 도주나 뺑소니
    사고로 적용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법원의 뺑소니 교통사고 판례를 보면 ‘즉시 정차’란 자동차 주행속도에 비례하는 제동거리 이내에 정지하는
    이니, 사고 발생 즉시 침착하게 교통상황을 살핀 후, 비상등을 켜고 사고 지점이나 부근의 안전한 곳에 정차하도록 합니다.

2. 차에서 내려 상대방의 상해 정도를 확인합니다.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상대 차량의 탑승자 또는 보행자가 부상을 입었는지 확인합니다. 이때 부상자를 차량에서 나오게 하거나 도로에 누워 있는 피해자를 무리하게
    일으켜 세우는 행동은 부상 부위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삼가
    고, 재빨리 119에 신고하여 전문 구급요원의 도움을 받도록 합니다.

3. 보험회사와 경찰서에 사고 신고를 합니다.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사고 차량이 보험에 가입되어 있는 경우, 보험처리를 위해 신속히 보험회사에 연락하고 경찰에도 신고합니다.
    가벼운 접촉사고의 경우 보험사에 연락하지 않고 운전자들끼리 해결하는 경우가 있는데요. 이는 나중에 상대방이 변심하고 뺑소니로 고소하는 등 악용의 소지가 있으니, 될 수 있으면 반드시 보험사를 통해 사고 처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4. 사고 현장을 보존하거나 증거 사진을 확보합니다.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과거에는 도로 위 타이어가 닿은 위치에 흰색 스프레이를 뿌려 현장을 표시해뒀지만 최근에는 휴대전화 사진촬영을 이용하여 증거 사진을 확보할 수 있습니다. 카메라로 차량 손상 부위, 파손 정도, 형태 등을 꼼꼼하게 찍어두면 나중에 사고 경위를 확인할 때 매우 중요하게 활용됩니다. 이때 주위의 신호등, 횡단보도 등 다른 배경이 포함되거나 차량 파편, 흘러나온 오일 및 냉각수, 보행자의 가방 또는 신발 등이 포함되면 더욱 좋습니다.

5. 상대 차와 함께 안전한 장소로 이동합니다.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 사고 현장에서 서로 잘잘못을 따지며 고성과 욕설이 오가는 장면을 가끔 볼 수 있는데요. 과실상계 또는 사고 처리는 보험사나 경찰에서 해야 할
    일이니, 언성을 높여가며 서로 논쟁해 감정 상하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현장 사진을 확보했다면 상대방과 안전한 곳으로 차를 이동시켜 보험사와
    경찰을 조용히 기다리도록 합니다.
  • ▶ 만일 상대가 수긍하지 않아 차량을 이동할 수 없을 때는 차에서 내려 교통정리를 해주셔야 합니다. 안전삼각대(주간 100m, 야간 200m)를
    설치한 후 안전한 범위 내에서 교통체증이 심해지지 않도록 통행을 도와주시길 바랍니다.
  • 이렇듯 교통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시기가 시기인 만큼 휴가지나 귀성길 등 낯선 곳에서의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습니다.
    이럴 때일수록 당황하지 않고 신속하게 대처하여 빨리 교통사고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하며, 차량에는 보험사 전화번호, 안전삼각대 등을 꼭
    비치해두시길 바랍니다.
    무엇보다 2차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여러분의 협조가 절실히 필요합니다. 더 큰 피해를 만들지 않도록 우리 모두 노력하도록 합시다.
  • 출처 :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연구소(https://blog.naver.com/autolog/220097002205)

키보드 초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